청승맞은 권태춘씨의 상투적인 일상을 담은 식상한 이야기 Goods



지금 잉여의 삶을 살고있는 당신에게 보내는 메시지



청승맞은 권태춘씨의 상투적인 일상을 담은 식상한 이야기

a pitiful 'kwon-tae-choon's bellyful story_ 2009

귀찮으시죠? 무기력하신가요? 해야 할 일들을 자꾸 미루고 계신가요?

자괴감이 들지는 않나요? 당신의 오늘 하루는 어땠습니까?

여기, 게으름에 분열하는 권태춘씨의 일상을 함께 보시죠.

청승맞지만 부정할수 없는 나약한 청춘의 악순환을 담았습니다.

annoyed ? Tired? are you postpone things must done?

self -destructed? how was your day?

let's see mr kown tae chun's lazy day. miserable but adolescent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